대통령기록관 홈페이지로 이동합니다

경기도, 2월 15일까지 저녹스버너 교체 지원 신청 받아

  이 글을 twitter로 보내기   이 글을 facebook으로 보내기   이 글을 Me2Day로 보내기   이 글을 요즘으로 보내기   이 글을 인쇄하기  글자확대  글자축소
첨부파일 (1) 첨부파일 다운로드

○ 중소기업, 비영리단체, 업무용 빌딩 보일러의 일반버너를 저녹스 버너 교체시 최대 2,100만원 까지 지원
○ 저녹스버너로 교체시 2~10% 연료비 절감과 질소산화물 30~50% 저감 가능
○ 교체 지원 신청은 2월 15일까지 시·군 환경부서에 신청

경기도가 중소기업, 비영리단체, 업무용빌딩 등의 보일러를 대상으로 오는 2월 15일까지 저녹스버너 교체 지원 신청을 받아 보조금 15억 8천만원을 지원한다.

저녹스버너는 연소 시 화염온도와 산소의 농도를 낮추고, 연소가스 체류시간을 단축함으로써 질소산화물 발생량을 줄이는 버너를 말하는 데 일반버너를 사용할 때보다 질소산화물 30~50% 저감이 가능하다.

질소산화물은 석유 등 화석연료 연소시 발생하고, 인체에 유해하며 기관지염 등 호흡기 질환 원인 물질로 작용한다.

또 일반버너를 저녹스버너로 교체할 경우 2~10% 정도의 연료를 절감하는 효과까지 있어 증발량 1톤 용량 규모의 일반 경유버너를 저녹스버너로 교체하면 연간 424만원의 연료비를 절감할 수 있다.

저녹스버너 설치 지원 사업에 대한 보조금은 연간 3대까지 신청이 가능하고, 대당 420만원에서 최대 2100만원까지 받을 수 있다.

신청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보일러가 설치된 시·군의 환경과로 문의하면 자세한 안내를 받을 수 있다.

양정모 경기도 기후대기과장은 “저녹스버너 교체사업은 연료비도 절감하고 대기오염물질을 효과적으로 줄이는 일거양득의 효과가 있다”라며 “중소사업장과 공동주택 등에서는 경제적 부담도 줄이고 공기 질을 개선할 수 있는 이번 사업에 많은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”라고 당부했다.

한편, 경기도는 지난 ’06년부터 ’12년까지 140억 8천 4백만 원을 지원, 1,301대의 저녹스버너를 교체 지원한 바 있다.

출처 : 경기도